그냥 이어폰이 필요할 때, XBA-100

같은 음식이라도 만드는 사람에 따라 맛이 다르다. 이어폰도 같은 사양이라도 제조사, 제품에 따라 성향이 다르고 느낌이 다르다. 음향기기에 관심이 많은 고급 유저들은 본인이 어떤 성향을 좋아하고 이러한 성향은 어느 브랜드가 가장 잘 표현한다는 것을 이해하고 구입하겠지만 대부분 유저들은 그렇지 않다. 그냥 이어폰이 필요해서 구입하는 사람들이다.

이러한 유저들이 이어폰을 구입할 때 필자가 빼먹지 않고 항상 추천하는 제품이 있다. 바로 소니 XBA-100. 이 제품을 추천받아 구입한 지인들의 평은 대체로 좋았는데, 그만큼 무난한 제품이라는 소리겠지. 이러한 이유로 이 글은 이어폰에 대해 잘 모르는. 그냥 이어폰이 필요해서 구입하려는 사람들이 한 번 정도 읽어봤으면 한다.



“ 대부분의 음악에 잘 어울린다.

우선 소니 XBA-100 이어폰은 대부분의 음악에 다 잘어울린다. 게다가 흔히들 표현하는 ‘막귀’ 인 사람도 ‘돈을 좀 썼더니 소리가 좋아졌네?’ 라는 느낌을 가장 확실하게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왜냐하면 평소 사용하던 이어폰과 다른 부품이 탑재되었거든.

“ 저가형 이어폰에는 없는 부품이 탑재

평소 5만원대 내외의 제품을 사용하는 일반 사용자들의 이어폰에 탑재된 부품은 아마 다이나믹 드라이버일 것이다. 진동판 같은 것인데 이 부품이 특징은 저음, 중저음이 풍성하고 탄력있게 표현된다는 점이다. 하지만 필자가 추천한 소니 XBA-100 에는 이러한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없다. 대신 밸런스드 아마추어라는 부품이 들어가있다. 다이나믹 드라이버와 같은 기능을 하지만 성향이 다르다. 다이나믹 드라이버는 선명하진 않아도 풍성하고 탄력있는 성향이라면 밸런스드 아마추어는 다소 날카로우면서도 중고음 영역의 소리 표현도 상당히 깔끔하다.

이러한 이유로 평소 다이나믹 드라이버가 탑재된 이어폰을 사용하던 유저가 처음으로 소니 XBA-100 제품을 접하면 고음이 많은 음악을 들을 때 뻥 뚫린 기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소리 변화가 일반 유저들에게는 가장 크게 느껴질 것이고, 자연스럽게 ‘이어폰 잘 샀네’ 라고 생각할 수 있겠지.

 

결론적으로 필자는 개인적으로 소니의 밸런스드 아마추어 드라이버가 탑재된 XBA-100 이어폰을 추천한다. 가격도 오픈마켓 기준으로 약 9만원이라 크게 부담되지도 않는다. 게다가 평소 사용하는 이어폰 가격에서 4~5만원 정도 더 투자한다고 해서 이정도로 소리 변화를 느끼기도 쉽지 않기 때문에 한 번 정도 좋은 경험을 위해 투자를 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는 말과 함께 글을 마무리한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