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사진

필터 아닌 진짜 필름. 필름카메라의 매력

지난 여름에 꺼내본 필름카메라. 그리고 뭔가에 홀린 듯이 건전지와 필름을 구매하여 밖으로 무작정 나가서 다양한 장면을 담아보았다. 요즘은 워낙 디지털 카메라가 보편화 되어있으며 그 성능이 상당히 뛰어나서 간단한 터치만으로도 필름카메라보다 뛰어난 선명도의 사진을 얻을 수 있다지만. 그래도 필름만의 매력이 있다. 필름 스타일 필터 말고 진짜 필름만의 매력. 아주 오랜만에 집어든 필름카메라로 사진을 촬영하려니 떨리더라. 어떤 느낌으로 나오는지 볼 수 없으니 지금 내가 잘 찍고 있는건지 모르겠고. 초점도 어떻게 잡아야 하는지 몰라서 인화를 위해 사진관에 필름을 맡길 때는 부끄럽기까지 하더라. 그래도 (거의) 첫 결과물이라고…
Read More...

짬에서 나오는 ‘바이브’

네이버가 인공지능 기반의 음악 서비스, VIBE(바이브)를 출시했다. 유저의 취향과 주변 환경까지 파악하여 음악을 제안하는 차세대 뮤직 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하겠다고 밝혔는데, 바이브 출시로 인해 네이버 뮤직은 동시에 서비스 하며 유저들의 반응을 살펴 서비스 방향을 설정할 예정이라고…
Read More...

빛을 담은 전시, ‘모네 빛을 그리다’

모네 빛을 그리다 : 두번째이야기 관람을 위해 본다빈치뮤지엄을 찾았다. 무더운 날이었지만 시원시원한 본다빈치뮤지엄 전경이 돋보였는데, 전시회 또한 아름답고 인상적이었다. 클로드 모네의 작품으로 본 연대기와 모네의 작품이 어우러진 다양한 빛의 효과들이 돋보인 ‘모네 빛을 그리다’전 관람…
Read More...

세계 최초의 디지털카메라는 누가 개발했나

우리가 일상 속에서 즐겨 사용하는 디지털카메라. 무심코 사용하고 있지만 세계 최초로 디지털카메라를 개발한 브랜드가 궁금하지 않은가? 디지털카메라의 종류에도 미러리스, DSLR, 콤팩트카메라 등 다양한 종류가 있지만 이러한 디지털 촬영이 가능한 카메라를 만든 브랜드는 의외로 한 때…
Read More...

마블 익스피리언스 부산. 그랜드 오픈 현장 스케치

2017년 11월 9일. 부산 동구 국제 여객 터미널 바로 앞에 위치한 ‘마블 익스피리언스 부산’ 이 그랜드 오픈했다. 앞서 프리뷰를 작성했는데(링크) 마블 익스피리언스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마블 캐릭터 컨셉의 체험형 전시회다. 그리고 앞서 오픈하여 운영을 했지만 공식적인 그랜드 오픈은…
Read More...

8BIT에 눈을 맡겨봐

요즘 나는 옛날 감성에 빠졌다. 굳이 필름카메라를 찾아서. 필름을 구입하고. 사진을 찍고 현상을 기다리고 있으며, 스마트폰의 필터도 온통 필름 감성의 필터들이다. 그런데 나는 안드로이드 유저라서 '필름 감성의 대명사, 구닥'을 쓸 수가 없다. 여러 대안이 있겠지만 나는 조금 다른 옛날…
Read More...

송도 해상 케이블카. 하늘과 바다 사이

부산 송도 바다를 가로지르는 해상 케이블카가 다시 태어났다. 바다를 바다 위에서도, 해수욕장에서도 볼 수 있었지만 이렇게 하늘과 바다 그 사이 어딘가에서 볼 수 있었던 것이다. 시원한 바다를 가로지르며 보이는 해수욕장의 풍경은 내 마음을 무척이나 시원하게 해준다. 해수욕장에서 바다를…
Read More...

대변항. 밥상 위 멸치의 고향

부산 기장군에 위치한 대변항은 부산을 대표하는 항구 중 한 곳으로 동해와 남해가 만나는 곳에 위치해있으며, 전국 멸치 생산략의 60%를 차지하는 국내 최대의 멸치산지이기도 하다. 이 곳의 장면이 익숙하다고 느낄 수도 있을텐데. 영화 보완관, 친구 등의 촬영지로도 알려진 곳이기 때문이다.…
Read More...

서울스카이, 하늘을 나는 기분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는 국내 최고층 전망대로, 서울 시내를 한 눈에 볼 수 있어 상당히 아름다운 조망을 자랑하는 곳이다. 하나의 관광 명소로 자리잡은 서울스카이를 찾아 가벼운 마음으로 스마트폰을 들고 사진을 담아봤다. 스마트폰 : LG전자 G6 (G6플러스 아니다. 그냥…
Read More...

아날로그 감성을 부탁해

스마트폰에 탑재된 카메라의 성능이 갈수록 향상되면서 컴팩트카메라의 자리가 많이 좁아졌다. 아니. 카메라가 있을 자리가 좁아졌다고 하는 것이 정확하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하이엔드 카마레, 미러리스, DSLR 등 다양한 카메라 라인이 지속적으로 출시되며 일부 일반유저들과 마니아층의…
Read More...